네이처셀, ESG 경영-생명 살리기 실천 활동 박차

  • ‘오병이어 나눔’,매주 탑골공원서 임직원이 만든 찐빵 음료 6천7백여명 지원
  • 산불 피해 울진이재민,몽골 등에 마스크 소독제 등 올해 만 19만여 점 기증


▲ 네이처셀 임직원들이 탑골공원에서 노인 및 노숙인을 대상으로 찐방과 음료, 마스크 등을 나눠주는 ‘오병이어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다. 왼쪽은 네이처셀 임직원들이 직접 찐빵을 만드는 모습

네이처셀이 ESG경영, 생명 살리기 실천 활동에 적극 나서고 있다.

네이처셀은에 따르면 올 1/4분기 중 몽골 울란바토르대학에 보건용 마스크 10만 매와 소독제 1,000개(2월 22일)를 기증하고, 산불 피해를 입은 경북 울진 이재민에게 소독제와 마스크, 건강음료 등 2만 8,000여 점(3월 7일)을 지원했다.

또 매주 목요일 사회복지법인 줄기세포생명재단과 종로구 탑골공원에서 노인 및 노숙인 대상으로 임직원들이 직접 만든 찐빵과 보건용 마스크, 건강음료 등을 지원하는 ‘오병이어 나눔 봉사’를 이어가고 있으며, 영등포 쪽방촌 취약계층 주민 130명을 대상으로 하는 나눔활동도 지속적으로 실천하고 있다.

지난해 10월부터 올 4월까지 임직원 402명이 참여한 ‘오병이어 나눔 봉사’는 23회에 걸쳐 6,700여 명의 노인과 노숙인들에게 직접 만든 따뜻한 찐빵 1만 3,500여 개를 비롯해 두유 등 음료와 마스크, 방한용 장갑 등 2만 7,000여 점을 나눠줬다.

이번 달에도 사회적 약자를 돕기 위한 수원중앙침례교회의 봉사활동에 네이처셀이 제조한 발효식품과 건강음료, 보건용 마스크 등 5만 9,000여 점을 지원했다.

특히, 올 하반기에는 관계사와 함께 희귀 난치병으로 고통 받는 환자들을 대상으로 줄기세포 기술을 이용한 무료 치료도 계획하고 있다.

네이처셀 라정찬 회장은 “경천애인을 경영이념으로 삼아 생명 살리기를 적극 실행하려고 노력하고 있다”며 “올해 출시를 기대하는 중증 퇴행성관절염 줄기세포치료제 ‘조인트스템’의 경우 금년도에 투여하는 환자의 10%를 무상으로 치료해 줄 계획”이라고 밝혔다.

회신을 남겨주세요